창닫기

조선족녀성기업가 1억원이상 유망산업 2개 올봄 동시 개공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4-01-26 21:33:54 ] 클릭: [ ]

/ 1억 5천만원 투자 실버타운 명년 완공

/ 1억 2천만원 음식쓰레기 처리장 금년 완공

연변대신 조춘자리사장

연변의 조선족녀기업가가 유망산업인 실버타운과 환보관련 사업에 각기 1억 5 천만원, 1억 2천만원을 야심차게 투자, 이 두 항목이 오는 4월 연길에서 동시에 개공하게 된다.

이는 길림성인대대표인 연변대신해외교류유한회사 조춘자(54) 리사장이 성인대 12기 2차회의에 참석한 기간에 기자에게 밝힌것이다.

항목중 하나는 연길에 연변해신로년건강회복센터(延边海信老年康复中心)라고 이름한 실버타운이다. 다년간 류학과 관광사업에 종사해온 조춘자리사장은 《로년관련 사업이 21세기 가장 전망있는 사업》이라는것을 실감, 2012년부터 성인대회의에서 계속 로년항목에 관한 건의를 제기하며 로년사업에 투자하는 민영기업에 정책지원을 마련해줄것을 주장했다. 한편 그녀는 연변해신로년건강회복센터 건설항목을 국가 해당 부문에 신청, 2012년 12월에 비준받았다.

항목의 부지면적은 2800평방메터, 건축면적은 4만평방메터로 명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150개 방으로 건설되는 건물에는 로인들이 취미생활과 건강생활을 즐길수 있는 종합활동실이 마련되며 로인들의 새로운 소비동향을 겨냥해 로인용 려행상품과 금융상품, 전자용품 등 다양하게 제공한다고 한다. 《센터를 로년천국으로 만들겠다》는 조춘자리사장은 《앞으로 늘어나는 중산층을 겨냥해 더 큰 규모의 로년사업과 농촌에 가서 농민에게 적합한 로년사업을 개척하련다》고 토로한다.

다음 하나 항목은 음식쓰레기를 처리하여 사료를 생산하는 연길해신생물과학유한회사의 환보항목으로 금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조춘자리사장은 연변에 한국의 음식쓰레기처리기술을 도입하려는 계획으로 2011년에 성인대회의에서 음식쓰레기처리항목에 관한 건의를 제기하였다. 한편 그녀의 음식쓰레기처리 신청항목은 2013년 국가발전및개혁위원회 등 5개 부문의 비준을 받았다. 항목의 건설부지면적은 1만 5000평방메터, 연길경제개발구에 건설된다.

두 항목 모두 국가에서 권장하는 복지사업이며 유망사업이기도 하다. 이는 조춘자리사장이 련속 3기 길림성인대 대표로 당선되여 활약하면서 당과 국가의 정책을 투철하게 리해하고 실제 사업에 결합하면서 낳은 결실이기도 하다.

그녀는 사업을 하면서도 사회공익사업을 잊지 않았다. 2012년 연변주 창립 60돐전에 어지럽고 꼴불견이던 연길시와 룡정시의 384개 공공뻐스역을 회사돈 1280만원을 투자하여 일신시켰다. 한편 회사에서 청소공 50명을 고용하여 여름에는 한주에 한번씩, 겨울에는 2주에 한번씩 깔끔하게 청소하고 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