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심수-광주 차세대경제인들 글로벌 경제인 꿈꾼다

편집/기자: [ 강동춘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20-09-23 11:37:36 ] 클릭: [ ]

2020년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심수&광주 통합교육 광동성 심수에서 진행,차세대 수료생 60여명 참가

9월19일부터 20일까지 2020년 “월드옥타 심수,광주지회 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이 광동성 심수시 산수전원 려행문화원에서 개최되였다.

이번 행사는 글로벌 창업을 지향하는 심수와 광주지역 차세대 경제인 60여명이 참가하였다.

그리고 주광주한국총령사관과 코트라 (심수)무역관 및 광동성조선민족연합회,화남연합회와 한인상공회,세계한민족녀성네트워크전국애심여성포럼,광동성조선민족녀성협회 등 각계 관계자와 월드옥타 심수,광주지회의 회장단,회원등 30여명이 참석하였다.

19일 차세대통합무역스쿨 입교식에서 심수지회 지회장 신현국과 광주지회 지회장 리룡철의 환영사 및 개회사 그리고 주광주한국총령사관 부총령사 구태훈의 축사에 이어 월드옥타 본부 부회장 리경호의 특강이 있었다.

심수지회 지회장 신현국은 환영사에서 코로나19의 여파로 비록 일부 어렴움이 존재하지만 우리자신이 극복해나가는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본기 차세대통합무역스쿨을 통해 심수,광주지역 차세대경제인들이 역경을 이겨내고 위기를 극복해나가면서 창업을 전개할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향후 비전이 있는 경제인으로 성장해가는 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주지회 지회장 리룡철은 “화남지역 통합차세대무역스쿨의 개최는 중국경제의 엔진이라 불리우는 주강삼각주에서 생활하고 있는 차세대경제인들이 시대와 더불어 향후 창업에서 성공을 거두고 지역 및 민족사회발전에 이바지할수 있는 인재로 성장하는데 소중한 플랫폼으로 되길 바란다.”했다.

한편 주광주한국총령사관 부총령사 구태훈은 축사에서 “광주와 심수는 중국에서 경제가 가장 발달한 지역으로서 이곳에서 생활하고 있는 차세대경제인들이 무역스쿨을 통해 보다 비전이 있는 차세대경제인으로 성장해 향후 중한량국 나아가서 글로벌경제의 주역이 되길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했다.

이외 월드옥타 본부 부회장 리경호는 이날 입교식에서 월드옥타와 차세대의 비전에 대해 특강하면서 차세대경제인들이 향후 월드옥타라는 글로벌무대를 활용해 세계 각 나라와의 경제문화교류를 활발히 전개하면서 자신의 꿈을 실현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히였다.

또한 월드옥타 본부 회장 하용화와 월드옥타 본부 명예회장 이영현,월드옥타 본부 수석부회장 남기학,월드옥타 본부 차세대 위원장 홍해 등 인사들이 보내온 영상축사와 메시지가 전해와 월드옥타 심수,광주지회 차세대 무역스쿨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였다.

행사에서 주광주한국총령사관 부총령사 구태훈이 월드옥타 심수지회 명예회장 대홍이 수상한 한국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전달했다.

20일 무역스쿨은 수료생들에게 비즈니스 창업을 도모하는  전문가의 강특,창업아이템 발표가 있었다.

차세대 수료생들은 무역스쿨에서 배운 리론지식을 운용해 창업아이템발표에서 실전으로 제품을 판매 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지정된 제품과 제한된 시간으로 자신만의 개성과 아이디어로 5만여원의 실제 매출을 올리고 40%가 넘는 수익을 얻는 실적을 거두면서 차세대통합무역스쿨을 원만하게 장식하였다.

수료생들은 이번 차세대통합무역스쿨을 통해 눈앞의 리익보다는 더 멀리 더 깊이 사고하는 방식을 키우는 의미깊은 시간으로 되였다며 향후 글로벌경제인으로 성장하기 위해 지속적이고 끈질긴 노력을 경주할것이다고 한결같이 다지였다.

월드옥타 심수지회 리사장 김충남은 수료식에서 차세대들이 항상 장원한 계획을 세우고 도전해나가기를 바란다고 하면서 향후 성공한 경제인으로 되는 지름길로 월드옥타 경제인들과의 교류를 통해 보다 실제적인 창업비전과 경험을 배우고 차곡차곡 노하우를 쌓는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조언하였다.

월드옥타 심수지회와 광주지회는 자매지회로서 상호 협력을 도모하면서 화남지역 경제인들의 네트워크와 글로벌 경제교류와 협력을 추동하고 차세대경제인을 양성하면서 지역경제와 사회발전에 일조하고 있다.

사진,자료/월드옥타 심수지회 사무국제공,글 강동춘기자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