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5.1절 길림시조선족문학예술연구회 강밀봉에서 건당 100주년 문화하향 활동 진행

편집/기자: [ 차영국 ] 원고래원: [ ] 발표시간: [ 2021-05-04 10:32:15 ] 클릭: [ ]

 
협회 전체 회원 기념촬영

52 길림시조선족문학예술연구회 26 회원들은 협회 김태선 총회장의 인솔하에 망뉴하기슭에 자리잡은 길림시 룡담구 강밀봉조선족로인협회 활동실에서 중국공산당 창건 100주년 문화하향활동을 진행했다.

활동에 길림시사회조직련합회 왕양 총회장과 길림시 문련 마만빈 처장 강밀봉조선족로인협회 회원 20여명이 함께 했다.

행사에서 김태선 총회장은 강밀봉조선족로인들이 항일전쟁, 해방전쟁, 항미원조전쟁과 사회주의건설에서 공헌이 매우 크다며 로인들의 건강과 행복을 축원한다고 했다. 문학예술회회원들은 중국공산당 당사를 학습하고 당을 열애하며 나라를랑하고 자아건설을 하자고 했다.

협회 예술단원들의 공연무대

길림시문련 마만빈 처장은 길림시조선족문학예술연구회 회원들이 습근평 총서기의 호소에 따라 초심을 말고 사명감을 안고 좋은 문학예술작품을 창작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날 문학예술연구회에서는 로인들에게 , 노래, 마술, 시랑송 다채로운 문예공연 무대를 펼치고 협회에서 꾸리는 성급내부간행물 <문학사랑> 60여권을 증정했다.

강밀봉조선족로인협회 허정애 회장은 길림시조선족문학예술연구회 로인협회 방문에 진심으로 감사를했다.

이날 행사는 전체 참석자들이 부른 <공산당이 없으면 새 중국도 없다> 대합창으로 마무리되였다.

 /길림신문 문창호 특약기자, 차영국 기자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