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3분기 GDP 7.3%, 사상 최저치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중국신문넷 ] 발표시간: [ 2014-10-21 15:16:53 ] 클릭: [ ]

21일 국가통계국에서 공포한 데이터에 따르면 앞 3분기 국내생산총액이 41조 9908억원으로 불변가격에 따라 계산하면 동기 대비 7.4% 장성했다고 중국신문넷이 당일 보도했다.

분기를 나눠보면 1분기는 동기 대비 7.4%, 2분기는 7.5% , 3분기는 7.3% 장성했다. 3분기 GDP는 사상 최저치를 기록했다. 통계국에 따르면 국민경제는 계속 합리적인 구간에서 운행되고있다.

앞 3분기 농촌주민 인구당 현금수입은 8527원으로 실제 9.7% 장성하고 전국 규모이상 공업증가치는 동기 대비 8.5% 장성했으며 상품주택 판매면적은 동기 대비 8.6% 내려가고 판매액도 8.9% 내려갔다.

앞 3분기 고정자산투자는 35조 7787억원으로서 실제 15.3% 장성했으며 사회소비품 소매총액은 실제 10.8% 장성하고 도시와 농촌 주민 인구당 수입 격차는 2.59로서 수입격차가 줄어들고있다.

통계국에 따르면 경제장성속도가 내려가고있고 구조조정 진통이 예상보다 빠르며 통화긴축증거가 부족하고 향후 주민소비가격지수가 온당하게 올라갈 가능성이 크다.

따라서 4분기 경제는 온당하면서 보다 빠르게 운행될 가능성이 클것으로 예측했다. 신용을 지키지 않은 기업의 서류가 은행 등 관련 계통과 도킹되며 취업에 대한 경제운행 탑재능력이 강화되고 취업압력이 느슨해지며 부동산 분화조절추세가 지속된다.

강철가격이 배추가격보다 못한 국면은 공급과 수요간의 모순이 뚜렷하다는것을 말한다고 통계국은 지적했다.

 http://www.chinanews.com/gn/2014/10-21/6699271.shtml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