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상해 《디디콰이디》, 택시독점시대 타파

편집/기자: [ 리철수 ] 원고래원: [ 경제넷 ] 발표시간: [ 2015-10-12 12:34:27 ] 클릭: [ ]

중국 최대 택시어플 디디콰이디(滴滴快的)가 상해에서 국내 최초 인터넷 차량공유플래트홈 영업허가를 받았다. 상해시교통위원회는 8일 디디콰이디에 차량공유 플래트홈네트워크 영업허가증을 발부했다.

상해교통위원회는 이번 차량공유플래트홈 허가증 교부는 콜택시업계 발전에 대한 관리시행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또한 차량공유 인터넷교통령역이라는 새로운 등장에 그동안 관리의 사각지대로 여겨지던 부분이 차츰 합법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로써 상해시는 국내에서 제일 먼저 택시가 손님을 《독점》하던 시대와 고별하게 됐다.

상해시는 플래트홈방면에 기업관련 자격 및 소재지의 써비스능력외에도 인터넷업무자격 및 통신업무영업허가증, 플래트홈 데이터베이스의 관리감독플래트홈, 국내등록서버 등의 구비요건을 요청했다. 또한 차량은 플래트홈심사를 거친후 운영허가증을 취득받을수 있고 차량기사 또한 심사를 통과해 자격증을 얻을수 있다.

디디콰이디는 조속히 자격요건을 갖춘 차량과 기사들에게 관련자격증을 배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플래트홈업체는 영업용교통사고 강제책임보험과 제3자 계약운송업자책임보험, 계약운송업자 책임보험 및 승객의 상해보험을 일괄구매해야 한다. 매년 최대 600만원의 보험금을 제공한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