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장춘에 조선족이 운영하는 네번째 호텔이 섰다

편집/기자: [ 정현관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03-22 14:27:46 ] 클릭: [ ]

22일에 개업한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의 김룡규리사장

전계호텔(全季酒店) 장춘세기광장점이 22일 오전에 장춘에서 개업했다.

개업식에는 호텔 관련 책임자 및 초청 고객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 리사장 김룡규가 래빈 환영사를 하고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회장 오장권이 축사를 드렸다.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은 중국전계호텔의 가맹점으로 현재 장춘에만 11개가 있고 장춘시세기광장 부근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투자액은 약 1억여원에 달한다. 영업 층수는 15층 부터 18층, 21층부터 26층, 면적은 1만 5000평방메터, 객실은 240개를 갖고 있다. 다양한 객실 형태와 방마다 55인치 이상의 텔레비죤수상기가 있고 실내 장식도 세련되고 깔끔하다.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 리사장인 김룡규는 길림성두산공정기계유한회사(吉林省斗山工程机械有限公司)의 리사장 겸 총경리를 맡고 있다.

전계호텔은 화주호텔집단(华住酒店集团) 산하의 중급호텔 브랜드이다. 화주호텔은 국내 여러 유명한 브랜드의 호텔을 소유하고 있는데 전신은 한정호텔(汉庭酒店)이며 세계 호텔순위는 12위이다.

 

축사를 드리는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오장권회장

환영사를 드리는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 김룡규리사장

개업식 현장

 

개업식 현장

개업식 준비에 바쁜 전계호텔 직원들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의 외경

전계호텔 장춘세기광장점의 아늑한 내부환경

/글 정현관기자, 사진 유경봉기자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