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길림성, 한국 충청남도와 자매결연협정 체결

편집/기자: [ 유경봉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08-23 16:42:37 ] 클릭: [ ]

 

 

길림성과 충청남도간 자매결연협정을 체결한 경준해 성장(오른쪽)과 량승조 도지사 

21일, 길림성 당위 부서기이며 성장인 경준해는 한국 충청남도 도지사 량승조를 접견했다. 경준해와 량승조는 각기 쌍방을 대표하여 자매결연협정을 체결했다.

경준해는 성당위와 성정부를 대표하여 제12회 중국―동북아박람회 및 동북아국가협력원탁회의에 참석하는 량승조 도지사 일행에게 환영을 표시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길림성과 충청남도는 우호교류협정을 체결한 지난 14년동안, 련계가 날따라 밀접해지고 협력 령역이 부단히 확대되고 있으며 깊은 우의를 맺었다. 길림성은 ‘일대일로’의 북쪽으로 개방하는 중요 창구인바 개방성 국제협력을 심화하고 동북아 지리학적 중심으로부터 경제중심과 개방협력 고지로 변하고있으며 전면 진흥과 전방위적 진흥 발전의 새 길을 걷고 있다. 쌍방이 자매결연 체결을 계기로 경제무역, 인문, 관광 등 면에서의 교류협력을 깊이 전개하고 구역경제 협력 플래트홈을 공동 건설하며 인원교류를 확대하며 우호소양을 풍부히 하고 인민의 감정을 증진시키며 쌍방의 우호협력을 새로운 단계에 끌어올리며 중한 량국관계의 발전에 지방의 힘을 기여하자고 말했다.

량승조 도지사는 “충남도와 길림성의 관계는 자매결연이라는 더욱 돈독하고 우의 깊은 관계로 격상됐다. 량 도 · 성의 발전은 물론, 영속적인 한중관계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자가 알아본 데 따르면 충청남도는 강원도, 경기도에 이어 길림성과 세번째로 자매결연을 체결한 한국의 도이다. 동시에 길림성은 하북성, 흑룡강성, 광동성, 귀주성, 사천성, 료녕성에 이어 충청남도와 일곱번째로 자매결연을 맺은 국내 성으로 된다.

/길림신문 유경봉기자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