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음력설, 소매업체 음식점 소비 지난해보다 28.7% 증가

편집/기자: [ 리철수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1-02-18 10:10:29 ] 클릭: [ ]

국가상무부에 따르면 올해 음력설련휴 기간인 2월 11일부터 17일까지 전국 중점 소매업체와 음식점들에서는 8,210억원에 달하는 판매액을 올려 지난해 음력설련휴 기간에 비해 28.7% 증가했으며 2019년보다는 4.9% 증가했다.

상부무 관련 책임일군은 올해 음력설련휴는 방역과 현지에서 명절을 보내는 새로운 상황하에 전국 소비시장은 많은 새로운 변화가 나타났다고 소개했다.

상품 소비가 소비자들의 각광을 받았다. 귀금속장신구, 의류, 휴대폰, 가전제품 판매는 지난해 음력설련휴에 비해 각각 160.8%, 107.1%, 39%와 29.9% 수준으로 크게 증가했으며 부분적 전자상거래 플래트홈의 건신운동장비 판매액도 49% 증가했다. 대형 지불기구에서 감측한 소매업체의 판매액도 76% 이상 증가했고 전국 10개 1, 2 선 도시 쇼핑쎈터의 하루 류동객도 지난해 동시기 대비 200% 넘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다.

새로운 형태 소비가 눈에 띄이게 늘어났다. 코로나 19 방역으로 인한 안전하고 스마트한 소비가 크게 늘어나고 무접촉 교역 써비스가 빠른 발전을 보여주었으며 온라인 설준비, 온라인 세배돈 등 소비 방식이 올해 음력설의 새로운 트렌드로 되였다. 상무부와 유관 부문의 공동 지도하에 조직한 전국 온라인 설시장 활동에서 2월 5일부터 10일까지 6일 동안 온라인판매액이 1,200억원을 넘겼다.

음식점 소비가 활황세를 보였다. 음력설 기간 대형 지불기구 감측에 따르면 음식업체의 판매액이 지난해 동기에 비해 1.3배 가까이 증가했으며 부분적 배달플래트홈의 음식 소비액은 2배 이상 증가했다.

근거리 휴가가 환영을 받았다. 현지에서 설을 보낼데 대한 창의의 영향으로 근거리 관광과, 당지의 공원, 박물관, 영화관 등 레저오락장소를 찾는 사람들이 왕년에 비해 뚜렷이 늘어났으며 교외에 자리잡은 호텔, 민박 등 숙박업체의 주문이 폭증했다. 북경시의 경우 연경, 밀운, 회유 등 교외 숙박업체의 매출이 지난해 동시기에 비해 3배 넘게 증가했으며 상해 숭명, 청포, 가정 등 교외 숙박시설의 매출도 2배 이상 증가했다.

/출처:신화넷 편역:리철수 

http://www.xinhuanet.com/fortune/2021-02/17/c_1127108255.htm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