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제1회 연변청소년시조백일장 두만강변서

편집/기자: [ 김태국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4-06-17 10:53:39 ] 클릭: [ ]

지난 6월 14 일, 연변청소년문화진흥회 주관, 연변교원시조사랑회 주최, 한국 부산문화재단의 후원으로 된 제1회 중한 시조시인시화전시회 및 제1회 연변청소년시조백일장이 두만강변에 자리잡은 도문시 두만강광장에서 펼쳐졌다.

제1회 중한 시조시인시화전시회 및 제1회 연변청소년시조백일장은 도문시제2소학교 학생들의 사물놀이로 막을 열었다. 이어 리상각, 안병렬, 임종찬, 전탁 등 연변과 한국의 시인, 시조시인과 학자들이 행사오픈 테프를 끊었다.

시화전시장에서 시조를 창작하고있는 학생들

제1회 중한 시조시인시화전시회에는 리상각, 김학송, 한동해, 안병렬 등 기성시인들과 김채옥, 황순자 등 연변교원시조사랑회 회원들의 작품 34편, 임종찬, 전탁, 오기환, 천성수 등 한국시조시인들의 작품 16편으로 도합 50편이 전시되였다.

부분 수상자들

제1회 연변청소년시조백일장에는 연변주내 여러 학교들에서 선발된 중소학생 120명이 참가, 그중 연길, 도문, 안도의 학생 60명은 현장에서 백일장을 치르고 나머지 60명은 전날 작품을 주최측에 보내왔다.

평심결과 룡정시 북안소학교 6학년 1반 김홍화의 작품 《설날》이 대상을 수상하고 도문시5중 김휘봉학생의 작품 《윷놀이》, 왕청현제2소학교 김경미학생의 작품 《김치》, 도문시제2소학교 한림수학생의 작품 《그네뛰기》가 금상을 수상했다.

그리고 연길시중앙소학교 김예진학생 등 6명이 은상을 수상하고 도문시제2소학교 곽삼평학생 등 10명이 동상을 수상했으며 화룡시 신동소학교 강예진학생 등 20명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룡정시 북안소학교 김채옥 등 교원들이 우수지도교원상을 받았다.

연변교원시조사랑회 허송절회장의 소개에 따르면 해마다 교원시조집을 출판하고있는데 지난 5월에 연변교원시조사랑회는 교원시조집《종은 누구를 위해 울리나》와 어린이시조집 《반디불은 누구를 위해 반짝이는가》를 출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