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신생활그룹 훈춘1소에 백일장경비 지원

편집/기자: [ 김태국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6-03-23 15:59:19 ] 클릭: [ ]

원로작가 림원춘선생이 장경철교장에게 후원금을 전달하였다.

1990년대 보따리장사를 시작으로 현재는 심양, 청도, 상해 등지에 생산공장을 앉히고 8000여개의 판매망을 구축한 중국 굴지의 화장품기업, 년간판매액 20억을 돌파한 안봉락,안청락형제가 이끄는 신생활그룹에서 2014년도부터 연변작가협회와 손잡고 연변작가협회 보고문학상을 설치하고 지난해부터 연변작가협회와 그 산하의 문학단체, 경제형편이 어려운 문인들에게 창작활동경비를 지원하고있다. 그외에도 학생들의 글짓기를 중시하는 훈춘시제1실험소학교에 백일장경비를 후원해주고있다.

1983년 단편소설 《몽당치마》로 전국우수단편소설상을 수상하고 80고령에도 문학창작을 견지하고있는 국가 1급작가 림원춘선생을 통하여 전달되는 이 경비는 연변작가협회와 그 산하의 “단풍수필회”, “연변주조선족아동문학학회”, “어머니수필회”, “화룡시작가협회”, “룡정시작가협회”, “훈춘시작가협회”와 “훈춘시실험소학교” 등 8개 단체와 단위에 창작 혹은 세미나, 백일장 경비로 제공된다.

23일 오전, 림원춘선생은 훈춘시제1실험소학교를 찾아 신생활그룹에서 지원하는 백일장경비 12,000원을 이 학교 교장 장경철에게 전달하였다. 그는 해마다 개최되는 훈춘시제1실험소학교의 글짓기대회에 대해 높이 평가하고 올해에도 백일장행사를 잘 조직할것을 부탁하였다.장경철교장은 동북변강의 학교에 돌려지는 신생활그룹의 후원에 감사를 드리고나서 백일장행사를 잘 조직할것을 표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