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시험치기, 기억력제고에 유조함이 밝혀져

편집/기자: [ 김영자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6-11-28 16:39:51 ] 클릭: [ ]

학생들은 왕왕 측험시험보는 일을 싫증낼수있지만 미국의 한 새로운 연구결과에서 시험치기가 기억력제고에 유조하다는것이 밝혀졌다.

미국터프츠대학교의 심리학가 토마스가 인솔한 연구팀에서 이런 실험을 진행했다.

120명 학생을 두 팀으로 나누어 도안과 배합된 30개의 단어에 대해 학습하게 했다. 한팀은  배운 단어와 련관시킨 소측험을 몇번 보게 했고 다른 팀은 측험대신 학생들이 반복적으로 측험내용에 대해 복습하게 했다.

24시간후 연구일군들은 사전통지가 없이 두 팀의 학생들가운데서 반씩 2명 평심, 3명 팀원앞에서 즉흥 연설하면서 문제를 해답하게 한후 그 과정에 대해 촬영했다.

연구일군들은 소측험에 참가한 팀의 학생들가운데서 20분간에 인당 평균 11개 단어를 기억하고 활용, 팀원보다 1개 더 많이 기억했음을 발견했다. 그나 측험하지 않는 팀에서는 매학생단 평균 단어를 7개 기억했고 팀원보다 2개 적게 기억한것을 발견했다.

연구팀인솔자 토마스는 사람들이 압력을 받을 때 정보를 되새기는 효과는 좋지 않다지만 “우리는 처음으로 정확한 학습방법을 증명해낸다. 이를테면 련습성측험을 진행하면 기억력을 증강할수 있는바 고압을 받는다해도 기억을 환기할수 있다는것을 알아냈다 ”고 했다.

해당 연구보고는 25일 미국《과학》잡지에 발표되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