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중국대학생 생활소비 월평균 1212원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중국신문넷 ] 발표시간: [ 2017-02-22 13:03:33 ] 클릭: [ ]

남학생은 사교, 녀학생은 미식, 30% 이상 돈 모자란다

새학기가 시작되였다. 중국대학생들의 “개학경제”가 재차 폭등하고있다. 근년래 온라인소비, 교정택배, 교정대출 등 대학생소비현상과 소비행위가 사회의 관심을 모으고있다. 최근 미코스(麦可思)연구원은 중국대학생소비행위에 대한 조사보고를 발표했다.

“대학생소비재테크관”에 대한 조사는 네트워크조사방식을 취했는데 조사대상은 2016년 재교 대학생들이며 도합 1289부의 설문조사서를 회수했다.

 

주요소비: 남학생은 사교, 녀학생은 미식

남학생들의 주요 소비 순서로는 사교와 오락, 기본 식비외의 기타 식품과 형상 소비에 쓰고 녀학생들의 주요 소비 순서로는 기본 식외의 기타 식품, 형상소비, 사교와 오락 소비이다.

남학생들은 통신/ 인터넷비용(31%)와 데이터전자제품(16%), 이는 녀학생들 보다 7%, 11% 포인트 높고 형상소비(38%)에서 녀학생들보다 24%포인트 낮았다.

소비원천: 가정—아르바이트

조사에 따르면 재교 대학생들의 월평균소비가 1212원(학비, 가정과 학교사이의 왕복교통비 포함하지 않았음), 가정이 학생생활비의 주요 래원이였다. 94%가 부모 혹은 친척으로부터 생활비를 제공받으며 그 뒤를 이어 아르바이트 해서 벌어들인다.

구매순서: 가격—질—취향

구매순서를 보면 가격을 우선으로 보고 다음이 질, 그 다음이 개인취향이 였다.

재테크면에서 57%가 부동한 형식의 재테크를 해봤는데 42%는 여액보(余额宝), 재물보(招财宝), 재테크 등 제품을 선택하고 24%가 은행 정기저금형식을 취했으며 주식과 투자에는 단지 3%와 2%를 점했다. 다수가 모험이 적고 안전성이 강한 재테크방식을 취했다.

소비계획: 40% 무계획 무배치

41% 학생들은 현유의 생활비가 일상 수요를 만족시킬수 있고 여유도 생긴다 하고 근 30%의 학생들은 생활비가 부족하다고 했다.   

하나는 개체가정경제상황 등 요소로 인한 부족이고 다른 하나는 생활비를 계획있게 사용하지 못하는 요소가 있다고 보고는 분석했다.

40% 학생들은 생활비를 계획있게 배치하지 못하며 43%는 돈이 모자라면 소비를 하지 않는다 했다. 기타 학생들은 부모한테 더 달라(40%)하고 먼저 소비하고 나중에 지불하며(20%), 친구한테 꾸는(15%) 등 형식으로 소비수요를 만족한다고 했다.

학교에서는 경제가 곤난한 학생들에게 도움을 주며 또한 모험방범교육을 강화하며 합리적으로 소비하고 계획있게 소비하도록 학생들은 인도해야 한다고 보고는 지적했다.

http://www.chinanews.com/gn/2017/02-15/8149827.shtml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