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2018 전국 대학입시 실제 입학률 81.13%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중국청년보 ] 발표시간: [ 2019-07-08 15:24:23 ] 클릭: [ ]

 2019년 대학입시 수험생 10년후 재차 천만명 돌파

▩2007년부터 입학률 줄곧 상승세

▩1978년 총 입학률 1.55% 2002년에 15%

▩엘리트화단계로부터 대중화단계에로 진입

▩물리과목 선택 학생 더 많은 기회 있다

근일 중국교육온라인은 <2019년 대학입시 조사보고(아래 보고라 략칭) >를 발표했다. 보고는 2019년 대학입시 수험생이 천만명 대관을 넘어섰다고 현시하면서 2018년의 실제 대학입학률이 81.13% 에 달하며 부분 지역은 90%를 넘어섰다고 시사했다.

이와 함께 대학입시 개혁의 진전에 따라 교육부는 특수류형의 모집사업에 대한 규범화를 실행하고 자주모집 정책에 대해 제한성 조치를 댔다. 부분 대학에서는 원 계획의 60%넘게 축감했다.

교육부에서 공포한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 전국 대학입시 수험생수는 1,031만명, 재차 천만명선을 돌파했는 데 2010년 이후의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2007년부터 지금까지 대학입시의 실제 입학률은 줄곧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보고는 대학입시 실제 입학률이 2017년에는 80%를 돌파, 2018년 전국 보통대학교 본과, 전문대학에서는 790만 9,900명을 모집, 그 전해보다 3.87% 증가해 실제 입학률이 81. 13% 점했다. 이외 하북, 강소 등 부분 지역의 대학 입학률은 90%를 넘어섰다.

주목할 것은 몇년사이 부분 지역에서 모집계획을 완성하지 못하는 상황이 보다 두드러지게 나타난다는 것이다. 보고에 따르면 강소지역을 보면 2016년에 강소지역에서는 4만 2,000명의 모집계획을 완성하지 못했으며 2017년, 2018년에는 채 완성하지 못한 모집인수를 2만명으로 제한했다.

대학교육의 운영규모를 꾸준히 확대하면서 대학교육은 보급화 단계에 들어서게 된다고 했다. 보고는 우리 나라는 이미 세계에서 규모가 가장 큰 대학교육 체계가 형성되였으며 대학교육의 총 입학률이 빠르게 높아지고 있는 바 이제 바로 보급화 단계에로 들어서게 된다. 1978년 대학교육의 총 입학률이 고작 1.55%, 24년 후의 2002년에 15%로 올라갔는 바 엘리트화단계로부터 대중화단계에로 들어섰다.

대학교 특수류형 모집 정책 제한성 있게 진행

대학입시 개혁의 진전이 깊이 있게 진행됨에 따라 교육부는 공평하고 과학적인 인재선발로부터 출발하여 특수류형 모집사업을 규범화했다.

적지 않은 사람들은 2019년은 자주 모집에서 사상 ‘가장 엄한’ 한해이다고 말한다.

 보고는 물리과목을 선택하는 학생들에게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진다고 시사했다. / 중국청년보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