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WHO, 술 관련 질병으로 2012년 330만명 사망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4-05-14 15:05:23 ] 클릭: [ ]

술과 관련한 질병으로 지난 2012년에 모두 330만명이 사망한것으로 집계됐다.

세계보건기구(WHO)는 12일(현지시간) 발간한 《술과 건강에 대한 2014년 세계현황보고서》를 통해 알콜중독은 술에 대한 의존성을 높일뿐만아니라 각종 암 등 200여개 이상의 질병을 유발할 위험이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WHO 올레그 체스트노프 박사는 《알콜소비증가가 건강에 미치는 나쁜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이 있어야 한다》면서 《각 회원국 정부는 술 관련 세금 인상, 음주 가능 년령 상향조정, 술 관련 광고 규제 등 예방조치를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보고서는 전세계의 15세 이상 사람들이 매년 평균 6.2리터의 술을 소비하고있지만 이 소비량의 대부분을 38.3%의 사람들이 마셔 실제로는 음주자들이 매년 평균 17리터의 술을 마시는것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일반적으로 녀성이 남성보다 알콜 관련 질병에 취약하지만 실제 알콜로 말미암은 사망자는 남성이 전체 사망자의 7.6%, 녀성은 4%여서 남성이 녀성보다 더 많이 알콜 관련 질병으로 사망하는것으로 나타났다.

WHO 세카르 사세나 박사는 《전세계적으로 약 16%의 음주자들이 건강에 아주 해로운 폭음을 하는것으로 조사됐다》면서 《특히 저소득층은 가족들의 보살핌이나 건강관리를 할수 없어 폭음으로 인한 건강상의 피해가 큰 상태》라고 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