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미국서 하루 6명씩 알콜중독으로 숨져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5-01-08 12:54:02 ] 클릭: [ ]

미국에서 알콜중독으로 사망하는 사람이 하루 평균 6명에 달하는것으로 집계됐다.

7일(현지시간) 미국 질병통제예방쎈터(CDC)의 보고서를 보면 2010~2012년 사이 해마다 알콜중독으로 사망한 미국인이 평균 2221명에 달했다.

이는 하루에 6명꼴로 알콜중독으로 숨진다는 얘기다.

미국인 전체를 대상으로 알콜중독으로 숨진 사람의 통계를 낸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알콜중독 사망자의 4분의 3은 35~64세 사이의 중, 장년층으로 파악됐다. 이가운데 45~54세 사이의 남성이 가장 많았다. 이를 포함해 전체 알콜중독 사망자의 4분의 3이 남성이다.

질병통제예방쎈터는 《이번 조사는 미국에서 알콜중독 사망 실태가 얼마나 심각한지를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미국에서 알콜중독이란 독한 양주를 한자리에서 남성은 련속 5잔 이상, 녀성은 련속 4잔 이상 습관적으로 마시는것을 의미한다.

미국에서는 3800만명가량이 한달에 평균 4차례 통계상으로 알콜중독에 해당할수 있는 《과음 술자리》를 하는것으로 조사됐다.

미국에서는 전체 사망원인의 3분의 1가량이 술과 관련이 있다.

질병통제예방쎈터는 과도한 음주는 호흡, 체온, 심장 등을 담당하는 뇌부위에 심각한 손상을 입힐수 있다고 경고하고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