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선진국 녀성, 유방암보다 페암으로 더 많이 사망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5-02-06 15:04:50 ] 클릭: [ ]

미국 등 선진국의 녀성은 유방암보다 페암으로 사망하는 비률이 훨씬 높다는 사실이 새롭게 밝혀졌다고 시사주간지 타임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암학회(ACS) 선임연구원 린지 토레는 최근 《선진국 녀성암환자 사망률분석 보고서》에서 이같이 주장했다고 타임은 소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12년 한해동안 선진국에서 유방암으로 사망한 녀성수는 19만 7000 명인 반면 페암으로 사망한 녀성수는 이보다 훨씬 많은 20만 9000명인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선진국의 경우 녀성암환자의 사망원인이 주로 유방암이라는 통념을 깨뜨린 결과이다.

토레 선임연구원은 《선진국 녀성암환자 사망자수가운데 유방암보다 페암이 더 많은것은 초기 유방암 발견이 늘어나는 반면 흡연의 페해는 상당 기간 지나야 나타나기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선진국 녀성들사이에서 흡연률이 감소하고있는 추세는 주지의 사실이지만 최근 녀성 페암환자수 증가는 이들의 과거 수십년전 흡연습관에서 비롯된것》이라고 주장했다. 토레 선임연구원은 이어 《다만 한가지 좋은 소식은 페암환자 사망률이 정점을 찍으면서 시간이 흐를수록 감소한다는것》이라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또 개발도상국에서 암발생률이 증가하고있는 가운데 남성은 페암, 녀성은 유방암이 가장 많다고 지적했다. 개도국에서 서구화가 진행되면서 흡연률 증가와 과체중 등이 원인이라는것이다.

한편 보고서에 따르면 2012년 전세계적으로 암으로 사망한 환자수는 820만명이였으며 이중 19.5%에 해당하는 160만명이 미국인이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