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애급 축구장 압사사고… 최소 25명 사망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5-02-09 14:47:23 ] 클릭: [ ]

8일 밤(현지시간), 애급 까히라 동북부의 에어디스펜스축구장에 입장하려는 축구팬들과 경찰이 충돌해 최소 25명이 숨지고 20여명이 부상을 입는 참사가 빚어졌다고 AP 등 외신이 보도했다.

보안당국자들은 《입장권을 구하지 못한 자말레크 팬들이 경기장에 들어가려는 과정에서 경찰과 충돌이 빚어졌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자말레크의 팬클럽인 《백기사》측은 《당국이 가시철조망이 처진 좁은 문 한곳으로만 팬들을 입장시키는 바람에 떠밀리는 상황이 발생했고 경찰이 최루탄을 발사하면서 압사사고가 빚어졌다》고 주장했다.

애급 내무부는 안전을 위해 3만명을 수용할수 있는 경기장의 입장객 수를 이날 만명으로 제한하면서 입장권이 조기에 매진되는 사태가 빚어졌다.

애급에서는 지난 2012년 축구경기장에서 폭동이 일어나 74명이 사망한 사고 발생 이후 대부분 축구경기에 관전금지 조처를 내렸으나 이날 경기는 관전이 허용됐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