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일본 시민단체 《아베담화에 식민지배 사죄 넣으라》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5-07-30 14:03:58 ] 클릭: [ ]

일본 전국 각지의 8개 시민단체가 다음달 발표될 전후 70년 담화(아베담화)에 식민지 지배에 대한 사죄를 담을것을 아베 신조 총리에게 촉구했다.

혹가이도, 히로시마 등지의 8개 시민단체는 29일 도꾜의 국회에서 개최한 집회에서 《아베총리는 가해자의 력사와 마주해 식민지 지배의 피해자에 대한 사죄를 전후 70년 담화에 포함시키야 한다》고 밝혔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아이치현의 단체 《전후 70년 시민선언 아이치》는 이날 발표한 선언에서 《력사를 성실하게 마주하고 과거 청산을 완수할 용기를 갖고 평화를 위한 노력을 실천해 나갈것》이라고 결의했다.

오사까부(府)의 단체 《전후 70년 동아시아의 미래를 향해! 선언하는 시민》은 《일본을 다시 죽이고 죽임을 당하는 나라로 만들지 말라》는 내용의 선언문을 소개했다.

집회에 참석한 게이센조가쿠인대 명예교수 우쓰미 아이코는 《가해자라는 자각을 어느 정도 갖고있는지에 대해 아베총리뿐만아니라 우리 자신의 력사인식이 문제가 되고있다》고 지적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