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극심가뭄에 캘리포니아 《바다물 염분 제거하고 마시자》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5-11-02 15:01:47 ] 클릭: [ ]

4년째 극심한 가뭄에 시달리고있는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가뭄 해결책으로 《바다물》의 염분을 제거해 마시겠다고 했다.

캘리포니아주 칼스배드지역에 설립되는 《담수화공장》에서 하루 생산될 예정인 물의 량은 산디에고지역 전체가 하루동안 마실수 있는 물의 량이다.

이 공장은 올해안에 가동에 들어가 《염분》을 제거한 물이 미국인들 입맛에 맞는지 시험해볼 예정이다. 수십억딸라가 투자되는 이 프로젝트는 미국내 두번째로 건설되는 담수화공장이다. 첫번째 공장은 지난 2007년 플로리다주 서부의 타파만에 설립됐으나 투자자가 파산한 후 재정적문제로 시험가동도 못하고있는 실정이다.

담수화공장을 리용해 가뭄을 극복하려는 이 방법에 대해서는 찬반 량론이 분명하다. 가뭄을 해결해 줄수 있는 좋은 방법이라며 지지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해양생태계를 파괴시킬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도 크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