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한국 인터넷 스마트폰 중독 청소년 20만명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6-05-09 14:11:44 ] 클릭: [ ]

한국 청소년 20만여명이 인터넷이나 스마트폰에 중독된것으로 나타났다. 인터넷과 스마트폰 두가지 모두에 빠져있는 청소년도 5만 5000여명이나 됐다.

한국 녀성가족부는 9일 소학교 4학년, 중학교 1학년, 고중 1학년 등 학령전환기 청소년 146만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6년 인터넷 스마트폰 리용습관 진단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인터넷과 스마트폰중 하나 이상에서 위험군으로 진단된 청소년은 19만 8642명으로 조사됐다. 이중 두가지 문제를 모두 갖고있는 공존 위험군 청소년은 5만 5000여명이였다.

지난해와 비교해봤을 때 고중 1학년, 중학교 1학년의 경우 인터넷 위험군수가 비슷하거나 증가했지만 스마트폰 위험군수는 감소했다. 반면 소학생은 인터넷과 스마트폰 위험군수가 각각 5255명, 4087명 증가했다. 인터넷, 스마트폰 중독의 저년령화현상이 지속되고있음을 뜻한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