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한국 “위안부”피해자재단 설립… 민간단체 항의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6-07-29 13:22:08 ] 클릭: [ ]

7월 28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화해, 치유”를 목적으로 한 재단이 한국 서울에서 설립됐다. 2015년 12월, 한국과 일본 정부가 “위안부”문제를 해결할데 대한 협의에 따르면 쌍방은 한국에서 “위안부”피해자 원조재단을 발기, 설립하고 일본측에서 재단에 10억엔(약 830만딸라)을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일부 한국 민간단체들은 이날 시위를 벌여 한국정부가 “위안부”피해자의 목소리를 무시하는데 항의하고 일본정부가 력사죄행을 승인하고 “위안부”피해자들에게 정식으로 사과하고 배상할것을 요구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