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일본 10호 태풍 폭우… 하루밤새 로인 11명 숨져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6-09-02 13:09:35 ] 클릭: [ ]

10호 태풍 “라이언록(狮子山)”이 일본 동북부지역을 통과하면서 기록적인 비를 뿌려 곳곳에서 인명피해가 속출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동북부 이와데현에는 지난달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200∼300미리메터 폭우가 쏟아졌다. 혹가이도 일부 지역은 강우량이 최고 500미리메터에 달한 곳도 있었다.

인명피해도 잇따랐다. 이와데현에서는 하루밤새 로인 11명이 숨졌다. 8월 31일 오전 10시 인구 만명 규모 농촌마을인 이와이즈미초에서 료양시설에 살던 치매로인 9명 전원이 토사에 묻혀 숨진채 발견됐다. 마을을 가로지르는 하천 제방이 무너지면서 로인들만 있던 건물에 물과 흙이 밀려들었다. 가까운 강변에서도 또 다른 로인 1명이 숨진채 발견됐고 린근 야마네초마을에서도 혼자 살던 로인 1명이 사망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