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외교부: 조선 미국 포함 해당 측 대화교류 강화 지지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7-02-22 12:21:24 ] 클릭: [ ]

외교부 경상대변인은 21일 정례기자회견에서 중국은 시종일관 조선과 미국을 포함한 해당 측이 대화교류를 강화하고 상호 리해를 증진하는것을 지지한다고 말했다.

미국매체는 미국과 조선 쌍방이 조선 고위대표와 전임 미국정부 관원의 회담을 준비하고있지만 최근 조선의 미사일 발사 등 행보가 회담 개최에 불확실성을 증가시켰다고 보도했다. 중국은 이를 어떻게 평가하는가는 기자의 질문에 경상대변인은 이같이 말했다.

경상대변인은 조선반도 핵문제의 근원은 조선과 미국간의 모순에 있다면서 중국은 시종일관 조선과 미국을 포함한 해당 측이 대화교류를 강화하고 상호 리해를 증진하며 대화협상으로 해당 문제의 해결방법을 모색하는것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경상대변인은 또한 목전 형세하에서 중국은 해당 각측이 이러한 시도와 노력을 보다 많이 함으로써 공동으로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 수호, 조선반도 핵문제의 타당한 해결을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발휘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