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극단날씨의 주요 원인은 지구온난화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7-07-19 14:58:31 ] 클릭: [ ]

최근에 세계적으로 많은 나라와 지역이 극단날씨의 영향을 받고 있다. 북반구의 여러 지역에서는 지속적으로 폭염의 습격을 받아 사람들의 생산생활에 심각한 불편을 안겨주고 있다. 세계기상기구는 세계적으로 빈번히 나타나는 극단날씨의 주요 원인은 온실가스배출이 조성한 지구온난화현상으로서 엘니뇨 등 현상과 큰 관계가 없다고 표시했다.

세계기상기구가 유엔 정부간 기후변화전문위원회의 기후평가모형을 기초로 한 이번 세기 말 지표 기온 변화에 대한 최신 예측에 따르면 글로벌 온실가스배출이 계속하여 높은 추치를 유지한다면 앞으로 폭염이 갈수록 심해지고 극단적인 고온날씨도 갈수록 많이 나타나 이번 세기 말 지구표면의 평균기온이 4도 상승하고 세계 주요 도시의 기온도‘충격적인 수준’에 도달할 수도 있다.

례를 들면 프랑스 빠리의 여름철 평균기온은 현재의 22도에서 29도로 상승할 수도 있으며 중동지역의 도하와 바그다드 등 도시의 최고 기온도‘상상을 초월할 것’이다.

세계기상기구 비서장 삐에뜨리 탈라스는 비록 예측된 정경은 다만 가능성일 뿐이지만 이런 모든 예측은 최신 기후과학연구의 기초상에서 건립되고 기후변화가 미래 도시주민의 일상생활에 어떤 영향을 주는가를 보여주는바 사람들에게 경고를 주고 있다고 표시했다.

세계기상기구는 또한 고온 및 이로 인한 여름철 폭풍 등 극단날씨는 수자원, 에너지 공급, 공공위생 및 교통운수에 거대한 압력을 가져다줄 수 있고 또한 공기 질에 심각한 영향을 줄 것이라고 경고했다.

아시아개발은행과 독일 포츠담기후영향연구소의 보고에서도 이와 비슷한 결론을 내렸다. 상술한 두 기구가 이번 달 14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공동 발표한 〈위험속의 지역: 기후변화는 아태에〉란 제목의 보고에서는 만약 각국이 기후변화문제를 외면한다면 이번 세기 말 아시아대륙의 기온이 6도 상승할 것이고 따쥐끼스딴, 아프가니스탄, 파키스탄 등 국부 지역의 기온상승폭이 8도에 달할 수도 있다면서 이는 아태지역 인류의 생활에 엄중한 위해를 가져다줄 것이라고 경고했다.

“글로벌 기후 위기는 21세기 인류문명이 직면한 가장 큰 도전이라고 할 수 있는바 아시아와 태평양지역이 가장 먼저 재난을 입게 된다. 아태지역에는 전세계의 3분의 2의 빈곤인구가 있기에 기후변화를 완화하고 해당 적응조정조치를 조속히 취하지 않는다면 이런 나라들은 엄중한 빈곤의 위험에 빠지게 될 것이다.” 아시아개발은행 부행장 밤방 소쌈다노는 이렇게 말했다.

최근 극단 날씨와 기후상태가 엘니뇨현상과 관계된다는 관점도 있다. 세계기상기구는 비록 올해 4월 하순 이래 적도 태평양 중동부 해수면의 온도가 0.5도 가까이 상승하여 엘니뇨현상의 역치에 접근했지만 대기모델은 엘니뇨/남방진동 현상(ENSO)지수가 여전히 ‘중성’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한편 열대 태평양 해수면 아래 온도도 평균치보다 약간 높았지만 엘니뇨현상의 수준에는 도달하지 못했다.

엘니뇨현상은 태평양 적도 중동부 해역 수온이 비적상적으로 높아지면서 유발하는 기후현상이다. 라니냐현상은 이와 반대로 해당 해역 수온이 비정상적으로 낮아지는 현상으로 량자를 합쳐 ENSO로 부르며 글로벌기후에 대해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ENSO는 세가지 위상 가운데서 진동하는데 즉 엘니뇨, 라니냐와 ‘중성’ 상태이다. 엘니뇨현상이 나타나면 열대 태평양 중동부 해수면 온도가 비교적 높고 라니냐현상이 나타나면 이와 정반대이다. 일반적으로 해수면 온도의 변동치가 0.5도 이내이면 ‘중성’ 상태로 간주하는바 해양이 랭온 교체의 과도단계에 처해있음을 뜻한다. ENSO가 ‘중성’ 상태이면 해양 온도, 열대강수량과 풍력이 모두 과거의 평균치에 접근해있다.

세계기상기구 통계중의 다수 모델에 따르면 ENSO‘중성’상태는 여전히 올해 9월까지 지속될 뿐만 아니라 올해 남은 몇달내에 지속될 확률이 50∼60%에 달한다. 한편 올해 엘니뇨현상이 발생할 확률은 35∼45%이고 라니냐현상이 발생할 확률은 다만 5%이다.

세계기후연구계획 주임인 데이비드 카슨은 “설령 2017년에 강한 엘니뇨가 발생하지 않는다 해도 전 지구적으로 기타 뚜렷한 변화가 발생하여 기후시스템 리해에 대한 우리의 한계에 도전할 것이다. 우리가 현재 있는 곳은 진정 알 수 없는 령역이다.”고 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