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습근평: 비바람이 지난 후면 무지개가 걸릴 수 있다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7-08-18 11:09:57 ] 클릭: [ ]

국가 주석이며 중앙군위 주석인 습근평이 17일, 인민대회당에서 중국을 방문한 미군 합참의장 던퍼드 일행을 회견했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중미는 지역과 세계에서 중요한 영향을 가진 대국과 세계 제1, 제2 경제체로서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고 글로벌 발전과 번영을 추진하는 면에서 중요한 책임을 짊어지고 있다. 중미 관계 발전의 대방향을 잘 장악하는 것은 량국 및 량국 인민의 근본리익과 관계될 뿐만 아니라 국제전략의 전체 국면에도 심각한 영향을 미친다. 나와 트럼프 대통령은 모두 중미 관계를 고도로 중시하고 모두 중미 관계의 끊임없는 발전을 추진할 용의가 있다. 미국이 잘 발전하면 중국에 유리하고 중국이 잘 발전하면 미국에도 유리하다. 비록 량국 관계 발전의 길이 순탄하지 않고 시련이 있다 해도 비바람이 지난 후에는 무지개가 걸릴 수 있기에 쌍방은 성의와 선의로 대하고 밀접히 교류하며 타당하게 분기를 처리함으로써 함께 보다 아름다운 래일을 구축해야 한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중미 량군 관계는 량국 관계의 중요한 구성부분으로 반드시 량국 관계의 중요한 안정요소로 되여야 한다. 최근 년래 량군은 각 급별 교류와 대화를 강화하고 군사 상호 신뢰 기제 건설을 추진하며 실무협력을 심화하는 등 면에서 끊임없이 새 진전을 거두었다. 이번에는 또한 〈중미 량군 련합참모부 대화기제 기틀문건〉을 체결했다. 이 모든 것은 량국 관계 발전 추진을 위해 적극적인 역할을 발휘할 것이다. 쌍방은 서로 마주 향해 전진하고 현유의 협력기제와 플래트홈을 잘 리용함으로써 량군 관계를 위해 긍정에너지를 루적하기 바란다. 중국은 미국과 함께 서로 존중하고 협력에 초점을 모으며 보다 많은 성과를 축적함으로써 량국 인민과 각국 인민들에게 복지를 마련해주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던퍼드는 습근평의 회견에 감사를 표하면서 습근평 주석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문안을 전하고 트럼프 대통령이 년내에 있게 될 중국 방문을 기대한다고 표시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습근평 주석의 유력한 인도하에 량군 관계는 많은 적극적인 진전을 거두었다. 미중 량군 관계는 이미 성숙된 관계라고 말할 수 있다. 미국은 군사 분야에서 중국과 솔직하고 전문적인 대화를 진행하고 끊임없이 교류협력 분야를 확대하며 위험을 실제적으로 관리, 통제하고 상호 신뢰 증진에 노력함으로써 미중 량군 관계의 안정한 발전을 함께 추진하기에 진력할 것이다.

습근평 주석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문안을 전해줄 것을 던퍼드 합참의장에게 부탁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의 년내 중국방문을 환영한다고 표시했다.

중앙군위 위원이며 군위 련합참모부 참모장인 방봉휘 등이 자리를 함께 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