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인도 병원서 한달 사이 200여명 어린이 사망… 웬 영문?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7-09-01 15:58:28 ] 클릭: [ ]

인도 북방방의 한 공립병원에서 지난 한달 사이 최소 217명의 어린이가 사망했다. 8월 28일부터 30일 기간에만 42명 어린이가 사망했다.

병원측은 어린이 혹은 신생아의 사망원인은 의료사고거나 의료용품 결핍과는 무관하다면서 주로 급성뇌염, 조산 등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사망 원인은?】

바바 라가브 다스 병원은 고라크푸르현의 최대 공립병원으로 환자들은 주로 북방방의 각 지역, 린근의 비하르방 및 린국 네팔에서 온다. 이 병원의 P.K.싱어 원장은 8월 30일, 8월이래 병원에서 최소 217명 어린이가 사망했다고 표시했다.

싱어는 어린이의 사망자수가 높은 것은 약품 혹은 산소 등 의료용품 결핍이거나 병원의 부적절한 치료 때문이 아니라면서 주로 계절성 전염병 폭발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싱어는 지난 48시간내에 사망한 42명 어린이중 7명이 뇌염으로 사망하고 기타 어린이는 기타 질병 합병증으로 사망했다고 말했다. 싱어는 목전 마침 우기에 처했다면서 많은 전염병도 이때 가속적으로 전파된다고 지적했다.

독일 DPA 통신은 고라크푸르현 아니에르 꾸마르 경관의 말을 인용하여 8월이래 이 병원에서 적어도 386명의 어린이가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꾸마르는 8월 이 병원의 소아과와 신생아중환자실은 각각 171건과 215건의 어린이 사망 병례를 보고했다고 밝혔다. 2016년 동기 이 두 수치는 합계 364건이였다.

인도 현지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8월 7일부터 11일까지 이 병원에서 64명 어린이가 사망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병원은 공급업자의 비용을 지불하지 못해 공급업자가 의료용산소 공급을 차단하면서 수십명 어린이환자가 사망하는 비극을 초래했다. 그 후 인도 북방방 수석부장은 30명 어린이의 사망원인이 급성뇌염임을 이미 확인했고 기타 어린이의 사망원인은 아직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얼마 지나지 않아 이 병원의 원장 라지브 미스라는 면직되고 그와 그의 안해는 어린이 사망 병례와 관계된다는 혐의로 체포되였다.

고라크푸르는 북방방의 수부 라크나우 동남쪽으로 250키로메터 되는 곳에 위치했다. 2010년이래 북방방에서는 약 2.5만명 어린이가 뇌염에 걸렸고 4,000명 이상 어린이가 이 질병으로 사망했다.

【속수무책】

해마다 6월부터 9월까지는 인도의 우기이다. 집중호우로 인한 홍수와 침수 재해는 현지 위생조건의 악과를 초래했다. 세균과 모기가 번식하면서 뇌염 등 전염병의 폭발에 조건을 창조한 것이다. 뇌염환자들은 고열, 구토, 두통과 뇌기능 손상 등 증상이 나타나고 엄중하면 근육경련, 반신불수, 혼미 상태가 나타나는데 어린이들이 이 질병에 쉽게 감염된다.

미국 AP통신은 의학전문가의 말을 인용하여 최근 북방방지역의 홍수와 침수 재해가 엄중하기에 올해 현지 특히 라크나우지역에서 뇌염으로 사망하는 사람들이 비교적 많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의학전문가는 비록 해마다 우기 때면 현지에서 뇌염이 폭발하지만 인도정부는 이에 속수무책이라고 지적했다.

“홍수와 침수 재해가 발생하면 매개체의 질병 전파가 증가할 수 있음을 비전업인사들도 명확히 알고 있다. 하지만 충격적인 것은 정부는 이에 그 어떤 예방조치도 취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싱어는 이렇게 말했다.

병원의 통계수치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8월 28일까지 뇌염 혹은 신생아질병으로 사망한 어린이가 1,250명에 달한다. 많은 환자들은 뉴델리텔레비죤방송국의 인터뷰에서 고향 병원은 의료설비가 낡았기에 전문적으로 이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는다고 말했다.

인도 공립병원은 무료 의료써비스를 제공하기에 일반 민중들은 공립병원을 보다 많이 선택한다. 하지만 많은 공립병원은 관리가 부실하고 부패가 엄중하며 환자에 대한 책임감이 결핍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바바 라가브 다스 병원은 인도에서 개별적인 것이 아니다. 동부 챠부라방의 한 병원에서도 어린이들이 대량으로 사망하는 현상이 나타났다. 현지 매체는 챠부라방 잠셰드푸르시의 ‘마하트마 간디 기념 의학원’에서 과거 90일 사이 164명의 어린이가 사망했는데 사망원인은 여전히 명확하지 않다고 보도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