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외교부: 미국과 함께 트럼프 대통령 년내 중국 방문 적극적 성과 획득 확보할 것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 발표시간: [ 2017-09-28 11:28:22 ] 클릭: [ ]

외교부 륙강 대변인은 27일 정례기자회견에서 최근 중미간 밀접한 고위층 교류는 중미 2개 대국간의 정상적이고 량호한 쌍무관계를 반영한다면서 미국과 함께 트럼프 대통령의 년내 중국 공식방문이 적극적인 성과를 거두도록 확보할 것이라고 표시했다.

최근 중미 정부측 교류가 아주 빈번한바 제1라운드 중미 사회와 인문 대화가 이번 주 워싱톤에서 진행되고 미국 틸러슨 국무장관이 이번 주에 중국을 방문하며 미국 상무부 로스 장관도 일전 중국을 방문했다. 중국은 이런 밀접한 교류를 어떻게 보는가 하는 기자의 질문에 륙강은 다음과 같이 표시했다.

일주일 내의 중미간의 밀접한 고위층 교류를 의외로 생각하지 말아야 한다. 이는 중미 2개 대국간의 정상적이고 량호한 쌍무관계이다.

륙강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중미 량국 지도자가 마라라고리조트에서 성공적인 회담을 가진 이래 량국 지도자 및 각 급별은 줄곧 밀접한 교류와 래왕을 유지해왔는데 이는 중미 관계가 총적으로 안정한 발전을 유지하는 데 유리하다. 량국 관계의 내포와 외연은 끊임없이 풍부해지고 협력 범위와 깊이도 끊임없이 확장되고 있는데 이는 량국과 량국 인민에게 볼 수 있고 만질 수 있는 리익을 가져다줄 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의 공동 리익에도 부합된다.

륙강은 “중국은 현유의 토대 우에서 미국과 쌍무 래왕 및 협력 추세를 유지하고 공동으로 트럼프 대통령의 년내 중국 공식방문이 적극적인 성과를 거두도록 확보하며 새 시기 중미 관계를 보다 훌륭히 발전시키는 데 추진력을 제공할 것이다.”고 말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