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한로 정상회담, 대 조선 ‘제재 완화’ 관련 문제 론의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8-11-15 10:05:19 ] 클릭: [ ]

한국 대통령부 청와대 대변인은 14일 싱가포르에서, 한국 대통령 문재인과 로씨야 대통령 뿌찐이 이날 싱가포르에서 회담을 진행했다면서 조선에 대한 ‘제재 완화’ 관련 문제를 언급했다고 표시했다.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재인과 뿌찐은 싱가포르에서 동아시아협력 지도자 시리즈 회의에 참가하는 기간 쌍무회담을 진행했다. 회담에서 쌍방은 제재 관련 조건, 현황과 분위기 완화 등을 포함한 대 조선 ‘제재 완화’와 관련해 론의했다.

뿌찐은 회담에서 조선반도비핵화가 진전을 거둔다면 해당 각측은 상응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표시했다. 문재인은 조선이 보다 결단적으로 비핵화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로씨야측이 적극 노력해줄 것을 촉구했다.

한로 지도자는 또 쌍무 관계와 관련해 협상을 진행, 쌍방 경제무역협력을 진일보 강화할 것이라고 표시했다.

동아시아협력 지도자 시리즈 회의가 싱가포르에서 진행되고 있다. 문재인과 뿌찐은 이날 아시안국가 지도자들과 각기 아시안―한국, 아시안―로씨야 지도자회의를 진행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