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문재인: 조미 량국 계속 대화 유지하기 바란다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9-03-06 08:31:04 ] 클릭: [ ]

한국 대통령 문재인은 4일, 조선과 미국이 계속 대화를 유지하기 바라며 또한 조미 지도자가 조속히 재차 만나 협의를 달성하기를 기대한다고 표시했다.

한국 대통령부 청와대는 이날 소식을 발표, 문재인이 이날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소집했다고 표시했다. 문재인은 조미 지도자 하노이 회담이 합의에 이르진 못한 것은 유감스럽지만 조미 지도자는 녕변 핵시설 페기와 일부 대 조선 제재 해제 등 문제들을 론의했다고 표시했다.

문재인은 조선과 미국은 협의를 달성하지 못했지만 회담을 재개하고 지속적인 대화를 진행하려는 념원을 보여주었다고 말했다. 문재인은 조미간 대화의 공백이나 교착이 오래 계속되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면서 한국 각 부문이 조미 실무 대화의 조속한 재개를 위해 노력하며 한조 관계 발전을 통해 조미 대화를 추동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국 통일부장관 조명균은 회의에서 한국은 개성공단 재가동과 금강산관광의 재개와 관련해 미국과 협의를 준비하고 있다고 표시했다.

제2차 조미 정상회담이 2월 27일부터 28일까지 윁남 하노이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은 기정시간보다 앞당겨 결속됐다. 대 조선 제재 해제와 비핵화 조치 면에서 이견이 존재하기에 쌍방은 합의문을 체결하지 못했다.

원문: http://www.xinhuanet.com/world/2019-03/04/c_1124191730.htm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