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구시》잡지 습근평 총서기 중요 문장 발표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9-04-01 11:00:19 ] 클릭: [ ]

〈중국특색의 사회주의를 견지하고 발전하는 데 관한 몇가지 문제〉

4월 1일 출판한 제7기 《구시》잡지는 중공중앙 총서기이며 국가주석이며 중앙군위 주석인 습근평의 중요 문장 〈중국특색사회주의를 견지하고 발전하는 데 관한 몇가지 문제〉를 출판했다.

문장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도로 문제는 당사업의 성쇠성패와 관계되는 최우선 문제이며 도로는 당의 생명이다. 중국특색의 사회주의는 과학사회주의리론 론리와 중국사회발전력사 론리의 변증법적 통일이며 중국대지에 뿌리를 내리고 중국인민의 념원을 반영하며 중국과 시대 발전진보의 요구에 적응하는 과학사회주의이며 전면적으로 초요사회를 실현하고 사회주의현대화를 서둘러 추진하며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실현하는 데서 반드시 거쳐야 할 길이다.

문장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중국특색의 사회주의는 기타 다른 주의가 아닌 사회주의로서 과학사회주의의 기본 원칙을 잃어버려서는 안되며 잃어버렸다면 사회주의가 아니다. 한 나라가 어떤 주의를 실행하는가 하는 관건은 이 주의가 이 나라가 직면한 력사적 과제를 해결할 수 있는가 하는 것이다. 력사와 현실이 모두 보여주다 싶이 사회주의만이 중국을 구할 수 있고 중국특색의 사회주의만이 중국을 발전시킬 수 있다. 이는 력사의 결론이고 인민의 선택이다.

문장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우리 당이 인민을 령도하여 사회주의건설을 진행하면서 개혁개방전과 개혁개방 후 두 력사시기를 거쳤는데 서로 련계되면서도 크게 차별되는 이 두 시기는 본질적으로 모두 우리 당이 인민을 령도하여 사회주의건설을 진행한 실천탐색이다. 중국특색의 사회주의는 개혁개방력사 새시기에 개척한 것이지만 또한 새 중국이 이미 사회주의 기본제도를 건립하고 20여년의 건설을 진행한 토대에서 개척한 것이다. 이 두 력사시기는 사회주의건설의 사상지도, 방침정책, 실제사업을 진행하는 데서 아주 큰 차이가 있지만 서로 분리 할 수 없고 근본적으로 대립되는 것은 더욱 아니다. 개혁개방 후의 력사시기로 개혁개방전의 력사시기를 부정해서는 안되며 또 개혁개방전의 력사시기로 개혁개방 후의 력사시기를 부정해서도 안된다.

문장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맑스주의는 고정불변한 것이 아니라 반드시 시대, 실천과 과학의 발전을 따라 끊임없이 발전할 것이다. 사회주의는 언제나 개척 가운데서 전진해왔다. 맑스주의를 견지하고 사회주의를 견지함에 있어서 반드시 발전의 관점이 있어야 한다. 전당 동지들 우선 각급 령도간부들은 반드시 맑스주의의 발전관점을 견지하고 세정, 국정, 당정의 변화와 불변을 분명하게 인식하며 개혁개방을 끊임없이 심화하고 리론혁신, 실천혁신, 제도혁신을 끊임없이 추진해야 한다.

문장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우리 당은 시종일관 공산주의의 원대한 리상을 견지하고 공상당원 특히 당원 령도간부는 공산주의 원대한 리상과 중국특색의 사회주의의 공동 리상의 확고한 신앙자와 충실한 실천자가 되여야 한다. 한 공산당원, 한 령도간부를 평가함에 있어서 객관적인 표준이 있다. 바로 전심전력으로 인민을 위해 봉사하는 근본취지를 견지할 수 있는가, 고생은 남보다 먼저 하고 즐김은 남보다 뒤에 할 수 있는가, 열심히 일하고 청렴하게 공직을 수행할 수 있는가, 리상을 위해 용감하게 싸우고 분투하며 자신의 전부 정력 지어는 생명을 바칠 수 있는가 하는 것이다. 망설이며 어쩔 줄 모르는 모든 관점, 제때에 즐기는 모든 사상, 사리를 탐하는 모든 행위, 성과가 없는 모든 기풍은 이와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

원문: http://www.xinhuanet.com/politics/2019-03/31/c_1124307356.htm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