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제6진 재한 중국인민지원군렬사 유해 입관식 진행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9-04-03 14:17:14 ] 클릭: [ ]

4월 1일, 중국 대표가 유해 입관식에 참가했다.

제6진 재한 중국인민지원군렬사 유해 입관식이 4월 1일 한국 인천에 위치한 유해 림시안치소에서 진행되였다.

한국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신분확인쎈터 책임자 장유량의 소개에 따르면 이번에 한국은 중국에 렬사 유해 10구와 해당 유물 145건을 반환한다. 유해 및 유물은 2018년 3월부터 11월까지 철원, 연천, 화천, 비무장지대 등을 포함한 7개 지점에서 발굴했다.

중국퇴역군인사무부 표창기념사 부사장 리계광, 한국 주재 중국대사관 국방무관 두농일 소장, 한국 국방부 국제정책차장 이(리)경구 및 한국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인원 등 일행이 공동입관식에 참가했다. 중국 대표가 지원군렬사 유해를 향해 묵념하고 절을 하며 생화를 바치면서 숭고한 경의와 깊은 애도를 표했다.

중한 쌍방은 인도주의원칙에 따라 우호협상, 실무협력의 정신에 립객해 2014년부터 2018년까지 련속 5년간 589명의 재한 중국인민지원군렬사 유해를 성공적으로 인수했다. 올해는 중한 쌍방이 달성한 공감대에 따라 실시하는 제6번째 인수이다.

원문: http://www.xinhuanet.com/world/2019-04/01/c_1210096852.htm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