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상무부: 중미 경제무역 실무팀 8월에 밀접히 협상할 것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9-08-02 09:52:25 ] 클릭: [ ]

상무부 대변인 고봉은 1일에 있은 정례기자회견에서 중미 경제무역 실무팀은 밀접한 소통을 유지하며 쌍방 사업일군이 8월에 밀접히 협상하여 9월의 수석대표 만남을 위한 준비를 잘할 것이라고 밝혔다.

제12라운드 중미 경제무역 고위급협상이 7월 30일부터 31일까지 상해에서 순조롭게 진행, 쌍방은 9월에 미국에서 다음 단계 고위급협상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고봉은 다음과 같이 밝혔다. 이번 협상에서 쌍방은 두가지 문제와 관련해 교류했다. 하나는 ‘과거를 어떻게 보는가’하는 것으로 주로 협상이 중단된 원인을 론의하고 일부 중요한 경제무역 문제에 대한 견해를 규명했다. 다른 하나는 ‘미래에 어떻게 할 것인가’하는 것으로 주로 다음 단계 협상의 원칙, 방법 및 해당 시간 배치를 명확히 했다.

미국이 발표한 일부 압박언론에 대해 고봉은 다음과 같이  밝혔다. 중미 경제무역협상은 반드시 평등과 상호 존중의 토대에서 진행되여야 한다. 미국이 협상에 유리한 일들을 많이 하여 응분의 성의와 선의를 보여줌으로써 쌍방의 협상을 위해 량호한 분위기를 조성하기 바란다. 이는 중미 량국 인민과 세계 인민의 리익에 부합된다.

고봉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중국은 시종 중미 2대 대국의 경제무역 분야의 공동리익이 분기보다 훨씬 크며 쌍방의 경제무역협력의 본질은 호혜상생이라고 인정한다. 협의가 언제 달성할 수 있는가 하는 것은 쌍방의 담판진전에 의해 결정된다. 특히 미국은 충분한 성의를 보이며 중국이 거듭 강조하는 핵심 관심사를 타당하게 해결하고 중국과 함께 평등과 상호 존중의 토대에서 문제해결방법을 찾아야 한다.

원문: http://www.xinhuanet.com/world/2019-08/01/c_1124826869.htm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