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습근평 음력설전 운남 고찰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CCTV넷 ] 발표시간: [ 2020-01-20 12:40:41 ] 클릭: [ ]

2020년은 초요사회를 전면 실현하고 빈곤퇴치를 실현하는 관건의 해이다. 19일 오후, 중공중앙 총서기이며 국가주석이며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인 습근평은 빈곤퇴치를 실현한 운남성 등충시(腾冲市) 한 소수민족 마을을 고찰했다.

이는 2020년 습근평의 국내 첫 시찰지로 된다. 스모라 와족촌은 500여년 역사가 있는 원생태 옛 마을이다. 와족어에서 스모라는 ‘행복한 곳’을 의미한다. 최근년래 마을 촌민들의 행복감은 부단히 제고되고 있다. 그들은 이미 모두 빈곤에서 벗어났을 뿐만 아니라 와족문화관광촌을 적극 건설하고 있다.

19일 오후, 습근평은 등충시 청수향 삼가촌 스모라 와족촌을 방문해 현지 주민들에게 친절한 문안을 전했고 또 주민들로부터 빈곤퇴치 실현 상황을 알아보는 한편 새해 축복을 전했다.

마을 광장에서 진행한 즐거운 와족 설맞이 민속행사가 습근평의 관심을 끌었다. 습근평은 현지 습속에 따라 고봉을 들어 목판을 3번 쳐 만사가 길하고 태평성세에서 인민들이 안정한 삶을 누릴 수 있기를 축복했다.

습근평이 스모라 와족촌을 떠날 때 마을 남녀로소는 모두 유쾌한 노래 〈와족인민은 새 노래를 부르네〉를 함께 부르면서 습근평을 바랬다.

습근평은 등충 화순 고진에 대한 시찰과 조사도 함께 진행했다.

/CCTV넷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