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WTO, 최초 녀성 사무총장 산생 예정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新华网 ] 발표시간: [ 2020-10-09 12:27:38 ] 클릭: [ ]

세계무역기구 총리사회 주석 이데이비드 워커는 8일, 기구 회원들이 두차례 협상을 거친 후 신임 사무총장을 두명의 녀성 립후보자 가운데서 선출하기로 결정했다고 선언했다. 이는 세계무역기구가 창설 25년이래 최초 녀성 사무총장을 맞이하게 됨을 의미한다.

워커 의장은 다음과 같이 밝혔다. 두차례 협상 후 나이지리아 립후보자 응고지 오콘조 이웰라와 한국 립후보자 유명희가 계속 사무총장 선거에 출마한다. 사무총장 제3차 선발이자 마지막 한차례 협상은 10월 19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응고지 오콘조 이웰라는 나이지리아의 전 재무부장과 외교부장으로 세계은행에서 25년간 근무한 적이 있으며 상무 부행장 직을 맡은 바 있다. 현재 그는 세계백신면역련맹리사회 주석직을 담당하고 있다.

유명희는 한국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으로 무역령역에서 25년간 근무했으며 한국을 대표해 중요 협상 대표의 신분으로 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관계 협정, 중한 자유무역협정 등 중대한 국제협상에 수차 참가한 경험이 있다.

/신화사

https://baijiahao.baidu.com/s?id=1679987644089472319&wfr=spider&for=pc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