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파음조로, 길림성 ‘14.5’시기 경제사회 발전 담론

편집/기자: [ 유경봉 ] 원고래원: [ 吉林日报 ] 발표시간: [ 2020-11-04 13:58:23 ] 클릭: [ ]
 
11월 2일, 성당위 리론학습중심조의 2020년 제10차 집단(확대)학습회의가 장춘에서 소집되였다.

11월 2일에 소집된 성당위 리론학습중심조의 2020년 제10차 집단(확대)학습회의에서 길림성당위 서기인 파음조로는, 제14차 5개년 계획 기간에 우리는 형태전환, 개혁, 부민, 안전의 네가지 대사를 중점적으로 잘 틀어쥐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중점적으로 실물경제, 특히는 제조업을 최적화하고 강화하며 봉사업을 대대적으로 발전시키며 전통적인 소비를 한층 더 향상시키고 신형의 소비를 육성하며 도농 소비시장을 개척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 소비의 융합을 촉진해야 한다. 흑토를 잘 보호하고 리용하여 집약적이고 효률적이며 안전하고 지속적인 현대농업 발전의 길을 개척해야 한다. 혁신을 전반 발전의 핵심적 지위에 놓고 국가 구역혁신쎈터를 높은 표준으로 건설해야 한다. 지역간의 균형발전에서 새로운 돌파를 이룩하고 장춘 현대도시권을 서둘러 육성하며 장길평 일체화를 가속화하고 중부도시군의 발전을 가속화해야 한다. 생태건설에서의 새로운 돌파를 힘써 실현하여 인간과 자연의 조화로운 공생의 현대화를 건설해야 한다. 경영환경을 최적화하는 면에서 새로운 돌파를 힘써 실현하고 고품질 환경건설을 통해 고품질 발전을 이끌어야 한다. 개방협력을 확대하는 데서 새로운 돌파를 적극 실현하고 장길도 개발개방, 장춘신구, 훈춘해양경제시범구, 중한(장춘)국제협력시범구 등 플래트홈을 한층 더 리용하여 동북아박람회, 길상대회 등 역할을 잘 발휘시키며 국제, 국내 시장을 더욱 잘 련결하고 국제, 국내 두가지 자원을 잘 리용해야 한다.

부민을 진흥발전의 근본 목적으로 삼고 도농주민 소득증대 시범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저소득층의 소득을 높이며 중등소득 군체를 증대시켜야 한다. 안전을 모든 사업을 잘하는 최저선과 보장으로 삼고 정치, 의식형태, 경제, 과학기술, 자연계, 인민의 생명안전 등 각 분야의 위험에 대하여 모두 예견성과 주동성을 높여야 하며 대비책을 미리 마련해 맹아상태에서 제거해야 한다.

/길림일보

0

관련기사 :
 
src="../../../att/241.files/guanggao02.jpg"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