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일본 핵오염수 해양 방출로 인해 한국 소금 사재기 열풍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 발표시간: [ 2021-05-12 15:01:11 ] 클릭: [ ]

 

한국 주부들 소금 사재기 과열

일본이 후꾸시마 방사능 오염수를 바다로 방출하기로 결정한 후 그 영향들이 여전히 발효되고 있다.

한국에서는 요즘 심지어 천일염을 사재기하는 풍파까지 일어났다. 한국 경기도 수원시의 한 유명한 전통시장에서는 천일염이 잘 팔려 동이 났다. 한 가게 주인은 요즘 한국 주부들이 모여와 천일염을 사재기하여 그들은 몇번이고 재고를 몽땅 다 팔았다고 밝혔다.

주문이 대폭 늘어나 현재 한국 시장에서는 천일염의 도매가격은 키로그람당 450한화(약 인민페 2.60원)까지 올랐다. 짧은 한달내에 가격이 4배로 뛴 것이다. 이런 증가세는 매우 이례적이다.

그외 소금을 주요 원료로 하는 김치생산업체들도 작지 않은 충격을 받았다. 관련 기업들은 만약 소금가격이 계속 오른다면 김치를 만드는 원가가 따라서 올라가 김치가격이 올라갈 수 밖에 없다고 표했다.

/중앙텔레비죤방송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