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일본 올림픽 무관중 개최로 손실이 얼마나 될가?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央视网 ] 발표시간: [ 2021-07-16 11:30:41 ] 클릭: [ ]

7월 11일, 도꾜올림픽조직위원회 수석집행관 무토 토시로는 도꾜도 등 5개 지역의 올림픽경기가 무관중 상태로 열린다고 밝혔다.

900억엔(약 인민페 53억원)으로 추정되던 입장권 소득은 십억엔으로 줄어들 것이다.

도꾜올림픽조직위원회는 일본 국내 68개 기업으로부터 약 3,590억엔(약 인민페 210억원)을 협찬받았지만 전염병 사태가 재차 확산되면서 일부 협찬 업체는 현장 판촉행사를 취소할 수밖에 없게 되였다.

일본 경제재생담당상 니시무라 야스토시는 올림픽의 경제가치 창출을 기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중앙텔레비죤방송

0

관련기사 :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