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장애아들에게 《하늘 나는 초능력》 준 아빠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5-04-20 13:54:00 ] 클릭: [ ]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 ABC뉴스는 다운증후군을 앓고있는 생후 18개월 된 아기가 아빠덕에 하늘나는 슈퍼히어로(超级英雄)가 됐다며 가슴 따뜻한 사연을 전했다.

여러장의 사진과 함께 보도된 화제의 주인공은 유타에 사는 아빠 알란 로렌스와 아들 윌이였다.

지난 2013년, 아빠는 세상에 태여난 아들 윌이 다운증후군을 앓고있다는 사실에 가슴이 무너질듯 아팠다. 그러나 락담도 잠시, 아빠는 《한계》가 많은 아들에게 《한계》를 모르는 삶을 주기 위해 남들은 없는 능력을 전수했다. 바로 하늘을 나는 능력이였다.

물론 아들 윌이 실제로 하늘을 나는것은 아니다. 사진작가인 아빠의 《기술》덕에 사진속에서 나마 하늘을 나는 능력을 가진것이다. 아빠의 사랑을 가득 담아 촬영된 사진은 재미와 감동을 동시에 준다. 공중에 떠서 밥먹는 윌, 마트에서 나는 윌 등 주로 일상생활의 모습을 그럴듯하게 담아냈기때문이다.

이후 아빠는 《윌은 하늘을 날수 있다》는 제목으로 이 사진들을 모아 SNS에 공유하기 시작했고 곧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그리고 최근에는 이 사진들을 모아 캘린더(日历)로 제작해 판매할 계획이다.

아빠는 《윌이 태여나기전에는 다운증후군이라는것이 무엇인지도 몰랐다》면서 《캘린더를 제작하는 리유는 다운증후군을 세상에 알리고 그 수익금을 관련 재단에 기부하기 위한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윌은 우리 가족에게 새로운 빛을 가져다줬다》면서 《앞으로 한계가 없는 여러 〈문〉을 아들에게 열어 보여줄것》이라고 덧붙였다.

0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윤세미용성형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