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중국류학생 귀국붐,지난해만 27만명 무려 46% 증가

편집/기자: [ 리철수 ] 원고래원: [ 중국청년보 ] 발표시간: [ 2013-10-22 13:16:59 ] 클릭: [ ]

중국은 유사이래 최대의 해외류학생 귀국붐이 일어나 최근 5년 귀국류학생수는 80만명에 육박했다.

왕효초 국가인력자원및사회보장부 부부장 겸 구미동창회(WRSA) 부회장은 구미동창회 북경포럼 및 제8회 중국류학생 혁신창업포럼대회에서 작년년말 기준 귀국류학생수는 109만명에 달했고 작년 1년의 귀국류학생수는 27만 2900 명으로 이는 동기대비 46.57% 늘어난 수치라고 밝혔다. 현재 전국에는 260여개 다양한 종류의 류학생창업단지가 설립되여있다.

림의부 전국공상련 부주석은 글로벌국가들의 경제가 부진을 면치 못하는 상황에서 중국의 경제전망만이 호조를 보이고있어 중국은 해외류학생 창업에 최적의 장소라고 말했다. 2008년 글로벌금융위기이후 글로벌경제는 회복에 난항을 겪고있고 이것이 중국의 경제성장에도 영향을 미치고있다. 중국정부는 해외에 체류하고있는 우수한 류학생인재를 인입하기 위해 일부 파격적인 우대조건과 혜택을 부여하는 정책을 출범했다.

림부주석은 올해 3분기와 4분기에 중국의 경기는 상승할것으로 전망되여 7.5%ㅡ8%대의 경제성장수준을 유지할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하며 이런 추세로 보아 중국이 8%의 경제성장률을 유지할 저력은 여전히 존재한다고 덧붙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