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어린이 마취, 기억력 손상 위험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4-06-12 13:20:43 ] 클릭: [ ]

어릴 때 마취를 받으면 기억력이 손상될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10일 AFP 등 외신에 따르면 《신경정신신경약리학》저널에 실린 보고서에서 과학자들은 6살-11살 어린이를 대상으로 10개월에 걸쳐 기억력실험을 실시해 이같은 결론을 도출했다.

유아기때 마취를 받아본 경험이 있는 어린이 28명과 그렇지 않은 어린이 28명 두 집단에게 각각 특정그림과 그림속 상세내용을 기억하는지를 시험했다. 그 결과 마취경험이 있는 어린이는 보통어린이보다 기억력이 평균 28% 떨어졌고 그림의 상세내용을 떠올리는 테스트에서도 점수가 20% 낮았다.

하지만 마취를 한번만 받은 어린이와 여러번 받은 어린이 사이에선 기억력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연구팀은 보고서에서 《지능이나 행동을 측정하는 테스트에서 두 집단의 아이들은 차이를 드러내지 않았지만 애써 기억을 떠올려야 하는 테스트에선 마취를 받은 아이들의 점수가 상당히 낮았다》면서 《아주 작은 기억력 결함이라도 아이의 학습능력이 줄어드는 결과를 초래할수 있다》고 경고했다.

아울러 이번 연구로는 성인이 된 다음이나 청소년시기에 받는 마취도 뇌에 비슷한 영향을 주는지에 대해선 알수 없다고 덧붙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