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무순평정산참사기념관 교육시범기지로

편집/기자: [ 홍옥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5-09-27 06:12:53 ] 클릭: [ ]

 

2015년 9월 19일, 무순평정산참사기념관(抚顺平顶山惨案纪念馆)이 국가국방교육시범기지 간판을 정식 내걸었다.

무순평정산참사는 《9.18》사변후 일본침략자들이 중국에서 처음으로 대규모적으로 평민학살을 실행한 참혹한 사건이다. 평정산유적지는 현재 우리 나라에서 유일하게 보존이 완정한 일본군 대학살감행 현장유적지이고 일본침략자들이 중국을 침략한 력사적 확증이다.

무순평정산참사기념관은 전국 중점문물 보호단위이고 전국 100개 홍색관광경관풍경구이며 전국 제2차 국가항전기념시설, 유적지명록단위이다.

기념관은 해마다 국내외 관광객 연인수로 20여만명을 접대하고있다.

무순시당위 상무위원, 선전부장 조락도, 무순시 당위상무위원, 무순군분구정위 김유삼이 현판식에 참석하였다./ 마헌걸특약기자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