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한 아버지에 두 어머니”기술에 잠재적위험 발견

편집/기자: [ 김영자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16-05-20 16:14:02 ] 클릭: [ ]

“한 아버지에 두 어머니”인공수정기술은 사립체(线粒体)유전질환을 피면하기 위한데 있다. 허나 이렇게 태여난 아이는 세 사람의 유전물질을 가지고 태여나게 된다.

미국《미국-줄기세포》잡지에서 19일에 발표한 한 연구보고는 이 기술에 잠재적인 위험이 존재한다고 밝히였고 혹은 사립체유전질환을 피면하지 못할수도 있다는 관점을 내놓았다.

사립체는 독립적인 세포기관으로서 나름의 유전물질을 가지고있으며 모체를 통해 유전된다. 사립체변이는 근육이 무력해지고 장도기능의 문란이거나 심장병을 초래시킬수 있다.

이런 사립체유전질환을 예방하기 위하여 과학가들은“한 아버지에 두 어머니”기술을 발명했다. 즉 사립체결함이 있는 녀성의 란자가운데서 세포핵을 채취해 사립체가 건강하지만 세포핵은 이미 채취된 기증된 란자가운데 이식한다. 이식된 란자와 아버지의 정자를 결합하여 건강한 사립체를 가진 수정란자를 얻어 건강한 후대를 탄생시킨다.

허나 미국 뉴욕의 줄기세포기금회의 에반스 등 연구인원은 사립체를 대체한 료법에서 결함있는 소량의 사립체유전자 디옥시리보핵산(脱氧核糖核酸)은 세포핵을 따라 기증된 란자속에 이식돼 갈수 있으며 후자 건강한 사립체 유전자를 지환(取代)할수 있음을 발견했다고 한다. 실험연구 대상에서 근 50%가 소량의“원시”란세포의 사립체유전자가 묻어왔음을 발견했다.

이 한 발견에 대해 과학가들의 관점은 비관, 락관 두가지로 나뉘여졌다. 비관적인 관점은 “한 아버지에 두 어머니”기술은 잠재적 위험이 존재하기에 면밀하고도 신중하게 사용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반대로 락관자는 해당 실험은 사립체 대체( 替代)료법은 그래도 절대다수 병례에서 기대한 결과를 도달시킬수 있다는 관점이다. 

영국은  지난해 세계적으로 가장 먼저 “한 아버지에 두 어머니”기술을 실시할것을 비준했고 당전 유일하게 해당 기술을 실시하고있는 나라로 되고있다. 올해 2월 미국의 국가과학, 공정 및 의학학원에서도 보고를 발표해“한 아버지에 두 어머니”기술은 륜리에 부합된다고 했으며 미국정부는 마땅히 비준 실시해야 함을 주장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