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운동할 거지?” 자신에게 묻고 답하기, 깜짝 놀랄 효과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8-01-16 09:45:53 ] 클릭: [ ]
새해를 맞아 다이어트, 금연 등 새로운 목표를 세우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말하기는 쉬워도 작심삼일로 끝나기가 부지기수다.

그런데 심리학적으로 목표 달성률을 높여준다는 아주 간단한 방법이 있다. 자기 자신에게 질문과 답변을 하는 것이다. “새해부터 운동을 하겠다”는 단순한 선언 대신 “새해부터 운동을 할 거지?”라고 스스로에게 묻고 대답하는 형식이다.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 뉴욕주립대, 워싱톤주립대, 아이다호대 공동연구팀은 “질문·행동 효과”와 관련한 지난 40년 동안의 주요 연구결과 100여편을 종합 분석했다.

‘질문·행동 효과’는 사람들에게 특정 행동을 할 것인지를 질문하면 나중에 행동을 실천할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리론적 개념이다.

대학생들에게 앞으로 두달 동안 운동을 할 것이냐고 질문한 뒤 행동 변화를 살펴본 결과 운동하는 사람 비률이 14%에서 26%로 증가했다.

연구진은 이런 사례는 무수히 많다면서 행동 변화의 리유는 질문을 받고 답하는 과정이 일종의 ‘약속’과 같은 심리적 반응을 이끌어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예”라고 대답한 질문을 실천하지 않을 때 마치 약속을 어기는 것처럼 마음이 불편해지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론문 제1저자인 캘리포니아주립대학 에릭 스팡겐베르크 박사는 “질문은 간단한 것이지만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이고 중요한 행동 변화를 일으키는 데 효과적인 기술”이라고 밝혔다.

때문에 그는 스스로 결심을 강화하고 싶을 때나 다른 사람에게 특정 행동을 하도록 유발하고 싶을 때 등 다양한 상황과 목적에 맞게 이를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