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짧게 운동해도 대장암 진행되는 것 막는다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9-04-03 14:29:33 ] 클릭: [ ]

짧은 시간이지만 강도가 높은 운동을 하면 대장암이 더 이상 진행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오스트랄리아 퀸스랜드대학교 연구팀은 대장암 진단 후 생존해있는 사람 10명을 대상으로 강도 높은 운동을 한번 실시한 뒤, 그리고 4주 동안 12번 운동시간을 가지게 한 뒤 이들의 혈액 샘플을 채취해 분석했다.

연구결과 고강도의 운동을 단 한차례만 시행해도 대장암 세포의 성장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구의 주 저자인 제임스 데빈은 “이번 연구는 운동이 대장암 세포의 성장을 억제하는데 역할을 한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고강도의 운동을 한차례 한 바로 직후 염증이 증가했는데 이는 암세포의 수가 감소하는 데 개입했다는 것으로 가정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운동을 꾸준히 하면 암을 퇴치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것을 알 수 있다”며 “정기적인 운동과 함께 일상생활 속에서 신체활동을 활발하게 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는 인과관계를 증명하지 못했다”며 “실험실에서 나온 이번 연구결과가 인체에서 자라라는 종양에 적용될 수 있을지 더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