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음악 들으면 일어나는 건강 효과

편집/기자: [ 리미연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9-04-19 12:19:14 ] 클릭: [ ]

음악은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는 등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자신이 좋아하는 음악을 들으면서 하루 동안 소진한 에너지를 충전하거나 태교의 용도로도 활용되는 등 기능도 다양하다. 《헬스닷컴》이 음악이 건강에 도움이 되는 과학적인 리유를 소개했다.

1. 통증을 완화한다

연구에 따르면 섬유근육통이 있는 환자에게 음악을 들려주면 통증을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섬유근육통은 만성적으로 전신의 근골격계 통증, 뻣뻣함, 감각 이상, 수면 장애, 피로감을 일으키고 신체 곳곳에 압통점이 나타나는 힘줄 및 인대근막과 근육, 지방 조직 등 연부 조직의 통증 증후군을 말한다.

이 연구에서 종류와 상관없이 분당 120비트 이하의 빠르기에 해당하는 음악들을 10분간 섬유근육통 환자들에게 들려준 결과 분홍색 잡음(숙면을 돕는 것으로 알려진 잡음)을 들을 때보다 통증이 완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 집중력을 향상시킨다

집중력이 필요한 작업을 해야 하는데 정신이 자꾸 산만해진다면 비발디나 바흐의 음악을 듣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의대 연구팀에 따르면 후기 바로크(巴洛克) 음악은 집중력을 향상시키고 단기 기억력을 개선하는 작용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3. 운동 효과가 증가한다

신나는 음악을 들으면서 춤을 추면 효과적인 유산소운동 효과를 거둘 수 있다. 또 춤이 아닌 다른 격렬한 운동을 할 때도 마찬가지다. 연구에 따르면 고강도 인터벌(间歇) 훈련을 받는 사람들이 음악을 들으면 훈련 효과가 상승된다.

4. 침착하게 만든다

운전자는 안전운전을 하는 것이 곧 운전을 잘하는 것이다. 하지만 간혹 도로를 질주하는 것이 운전을 잘하는 것으로 착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이러한 도로의 무법자들 때문에 안전 운전자들은 스트레스를 받고 침착함을 잃기도 한다.

이럴 때도 음악이 도움이 된다. 연구에 따르면 운전을 할 때 밝고 긍정적인 음악을 들으면 기분이 좋아진다. 하지만 화가 날 때는 좀더 부드러운 음악을 들음으로써 기분을 차분하게 가라앉힐 수 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