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우리 나라 주민 평균 기대수명 77.3세…건강 지수 중고수입 국가 전렬에

편집/기자: [ 심영옥 ] 원고래원: [ 신화사 ] 발표시간: [ 2020-10-16 14:09:08 ] 클릭: [ ]

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서 발표한 통계 공보에 따르면 2019년 우리 나라 주민 평균 기대수명은 77.3세로 2015년보다 0.96세 높아졌으며 주요 건강 지수는 총체적으로 중고수입 국가 전렬에 올라섰다. 평균 기대수명의 연장은 ‘13.5’ 시기 우리 나라 의료위생 체계가 끊임없이 업그레이드되였음을 보여준다.

평균 기대수명은 모 년 모 지역의 신생아 생존 예상의 평균 해수를 가리키는데 이는 한개 나라 또는 지역의 현단계 경제사회 발전 수준 및 의료위생써비스 수준의 종합지표를 가늠한다. 새 중국이 설립되기전 우리 나라 평균 기대수명은 근근히 35세 밖에 안되여 지금의 절반에도 못 미쳤다.

임산부 사망률과 영아 사망률은 평균 기대수명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소이다. ‘13.5’ 기간 국가에서는 녀성과 아동 건강 보장 프로젝트를 가동 실시했다. 2016년―2019년 중앙은 예산내 투자 100.5억원을 하달해 594개 부유보건기구 건설을 지지했는데 투자 규모가 ‘12.5’ 시기보다 뚜렷하게 제고되였다. 따라서 항목 지역 부유보건기구 기반시설이 뚜렷한 개선을 보이고 써비스 능력이 눈에 띄게 업그레이드되였는가 하면 면모 또한 일신되였다.

특히 이 시기 우리 나라는 건강 빈곤부축 난관공략 행동을 통해 빈곤지역 녀성과 아동들의 건강이 우선적으로 보장받게 했다. 목하 신생아 질병 선별검사, 농촌 녀성 ‘두가지 암’ 선별검사 등 중대 항목은 이미 모든 빈곤지역에 피복되여 병에 걸린 빈곤 녀성, 아동에 대한 구급 보장 강도가 끊임없이 강화되고 있다.

전민 의료 보장은 평균 기대수명을 제고하는 또 하나의 중요한 요소이다. ‘13.5’ 기간 우리 나라 기본의료보험 가입 피복률은 95% 이상에 안정되여있다. 2019년말 현재 우리 나라 보험가입자수는 13.5억명을 넘어섰다. 2020년 일인당 재정보조 표준은 이미 550원 이상에 도달했으며 개인 납부금은 280원으로 병을 보이는 데서의 제도적 보장을 대체적으로 실현했다.

2016년 우리 나라는 〈‘건강중국 2030’ 계획요강〉을 발표, 건강중국 건설의 목표와 임무를 제기했다. 이로부터 우리 나라 위생건강 사업 리념, 써비스 방식은 ‘치병 중심’에서 ‘인민 건강 중심’에로 전향했다.

/신화사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