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아리랑그룹 할리우드무대 올랐다

편집/기자: [ 량은실견습기자 ] 원고래원: [ 본지종합 ] 발표시간: [ 2012-05-11 16:06:18 ] 클릭: [ ]

열창하고있는 김윤길, 권혁, 김택남

올해로 데뷔 10돐을 맞이하는 국내 인기가요그룹 《아리랑(현재 멤버- 김택남 김윤길 권혁)》이 한국 K-POP국제콘서트에 초청되여 미국 할리우드무대에서 섰다고 21CN연예에서 밝혔다.

료해한데 따르면 K-POP국제콘서트는 미국에서 이미 수차 진행됐는바 아리랑그룹은 K-POP국제콘서트에 참가한 첫 중국연예인그룹이다.

행운스럽게도 이 콘서트에 초청받은 아리랑그룹은 《비록 데뷔 10년동안 크고작은 무대에 수없이 나섰지만 할리우드무대에 나서기는 처음》이였다면서 《중국 연예인들을 대표해 케이팝활동에 나선만큼 중국특색의 케이팝을 보여주기 위해 왼심을 들였다》고 전했다

알아본데 의하면 아리랑그룹은 이번 미국행 할리우드 K-POP국제콘서트에서 데뷔곡인 《아리랑》이후 또한번 인기를 누리고있는 히트곡 《란화지(兰花指 경극에서 엄지와 중지를 구부리고 나머지 손가락은 편 손놀림)》를 열창, 중국식 풍격의 독특한 《케이팝》으로 절찬을 받았다고 한다.

초대형 특급 한류프로젝트인 KPOP국제콘서트는 한국이 국제무대를 대상해 정기적으로 펼치는 한류성회로 아시아와 유럽대륙을 거쳐 미국의 젊은층에도 폭넓은 인기를 끌고있는것으로 알려졌다.

아리랑그룹을 기다리는 외국인 팬

팬들에게 둘러싸인 아리랑그룹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