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재외동포재단 연길서 문학상과 장학금발급

편집/기자: [ 강동춘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3-12-23 11:20:39 ] 클릭: [ ]

문학상 수상자들과 장학생들.

12월 21일 재외동포재단에서는 연길개원호텔에서 문학상 시상식과 장학금발급의식을 진행하였다.

연변의 조선족작가 허선자의 단편소설 쓰라린 타향살이 반백년》,천광일의 수필족보》가 각각 가작상을 수상했다.

그리고 연변과기대의 권천 등 6명 학생이 장학생으로 선발되여 재외동포재단에서 발급하는 증서와 장학금을 받았다.

고 윤락세선생에게 수여한 건국훈장과 증서.

이날 모임에서는 별도로 중국 조선족인 고 윤락세선생에게 한국 대통령 박근혜와 국무총리 정홍원,안전행정부장관 유정복이 직접 싸인한 건국훈장과 증서가 가족에 전달되였다.

이번 행사는 주심양한국총령사관의 령사 최광진이 사회하고 월드옥타 본부의 부회장 유대진이 관련증서를 발급하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