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연변시인협회 룡성촌에서 현지창작활동을

편집/기자: [ 김태국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4-08-29 16:21:06 ] 클릭: [ ]

농가의 터전에서 옥수수를 두고 이야기를 나누는 김동진(왼쪽)과 김영능시인.

연변시인협회에서는 처음으로 맞는 조선언어문자의 날을 맞으면서 한층 더 독자들과 가까이 하고 기층에 심입하여 문학작품속에 우리민족의 현황을 반영하기 위하여 8월 28일과 29일 이틀동안 연길시조양천진 룡성촌에 내려가서 현지창작활동을 진행하였다.

김응준회장은 연변시인협회에서는 다년간 이와같은 행사를 해년마다 2~3회씩 조직하였으며 우리 시에 우리 민족의 숨결과 생활면모를 반영하기에 모지름을 썼고 그런 결과가 시줄을 타고 독자들에게 전달되고 있다고 하면서 앞으로도 연변주내의 농촌마을들에서 이와 같은 행사를 진행할것이라고 밝혔다.

현지창작활동에 참가한 부분적인 시인들과 기자들.

이날 현지창작활동에는 한국시인협회 서지월시인 등 3명의 한국시인과 연변시인협회 김응룡, 김동진, 김영능 12명 시인들이 함께 하였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