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장춘시조선족 2019 새해맞이 합동세배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12-24 11:21:56 ] 클릭: [ ]

새해 인사를 올리는 장춘시 각 단위, 사회단체 대표들

2019 장춘시 조선족 새해맞이 합동세배가 12월 23일,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올린 정채로운 북과 사물놀이 공연과 더불어 장춘에서 성황리에 펼쳐졌다. 장춘시 각계 조선족들과 기타 형제민족들 그리고 전국 각지에서 온 사회단체 대표들이 한자리에 모여 지난 한해를 회고하고 희망찬 새해를 기약했다.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장춘시조선족중학교, 장춘시관성구조선족소학교,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길림신문사 등 단위와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장춘시조선족로인협회, 장춘조선족부녀협회, 장춘시조선족차세대관심사업위원회, 장춘시조선족사회과학사업자협회, 길림성조선족기업가협회 등 사회단체의 대표들이 무대에 올라 모임 참가자들에게 새해의 인사를 올렸다.

무대는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과 길림성몽골족문화경제촉진회 그리고 기타 형제단위에서 추천한 공연으로 아름답게 장식되였다. 연변가무단의 독창가수 박은화가 저명한 조선족 작곡자 상남이 작곡한 <잊을수 없는 그날>을 불러 장내의 분위기를 고조에로 끌어 올렸다.

/글: 박명화기자, 사진: 유경봉 홍옥 기자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의 북과 사물놀이 종합공연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김해녕의 독창 <아름다운 고향>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김소령의 독창 <우리 가락이 좋아>

몽골족 어린이의 마두금 연주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의 탈춤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리응수의 독창 <아, 나의 고향>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리응수 리상호의 2중창 <휘양닐리리>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의 가야금병창 <민족련가>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리상호의 독창 <너의 사랑>

연변가무단 박은화의 독창 <잊을 수 없는 그 날>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의 남녀 4중창 <어머니는 중화>

기념사진을 남기는 공연자들

대회 참가자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